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도서관 행사

퇴계기념중앙도서관 2019년 가을 퇴계기념중앙도서관에서는 도서관주간을 맞아 전자정보박람회, 저자강연, 도서무료나눔, 북마켓, 독서캠프 등 이용자와 사서가 함께할 수 있는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그중 저자강연에서는 위로와 공감을 주는 시인 하상욱님을 모셨습니다.
그의 글과 같이 하상욱 시인은 재치 있는 입담으로 유쾌한 강연을 해주셨습니다. 이날 추첨을 통해서 신간 ‘튜브, 힘낼지 말지는 내가 결정해’를 나누어 주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되었습니다.
도서관주간 첫째 날 3층 로비에서는 전자정보박람회가 열렸습니다. 전자저널 업체가 부스별로 참가해 전자저널을 더욱 잘 활용 할 수 있는 이용자 교육 시간을 가졌습니다.

마지막 날, 夜한 달빛 독서캠프는 오후 9시부터 다음 날 오전 6시까지 진행되었습니다. 밤샘 책 읽는 시간과 영화 관람을 하며 야식으로 과일도 나눠 먹었습니다. 2020년 9월에도 퇴계기념중앙도서관 도서관주간 행사로 여러분과 함께 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율곡기념도서관
율곡기념도서관에서도 독서마라톤을 통해 학생 분과 함께하는 밤샘독서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야식을 나눠먹고, 서로 독서한 내용의 감상을 나누며,
최근 글

단국인 추천 도서┃이정재

단국인들이 추천하는 도서를 전합니다. 오늘은 그 세 번째, 공연영화학부에 재학 중인 이정재 학생의 추천 도서입니다. 가.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공연영화학부 3학년에 재학 중인 이정재입니다. 2020년 첫 웹진을 함께 시작하게 되어 기쁩니다. 저는 아서 밀러의 작품 ‘시련’이라는 책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나. 단국인을 위해 추천해 주실 도서는 무엇인가요?
시련 아서 밀러/시련/2012/244p 도서관 소장정보 바로가기
국가 초유의 사태로 인해 정권이 바뀐 뒤 반지성주의를 규탄하는 공연예술계의 움직임이 활발합니다. 형체가 없는 음모론을 기정사실로 하며 분열을 일으키는 자들과 진실을 추구하는 자들의 대립은 21세기의 한국인들에게도 낯설지 않습니다. 희곡 ‘시련’은 1950년대 미국을 강타한 매카시즘에 영향을 받은 작가 아서 밀러가 미국을 휩쓴 비극인 매사추세츠 마녀사냥을 소재로 해 펼쳐낸 작품입니다. 엄격하고 강압적인 공동체 속에서 한없이 작아지는 개인의 자유와 거짓된 음모로 인해 짓밟히는 인간의 존엄성을 신랄하게 표현한 작품이며, 이 희곡 속의 혼돈을 조망하면 퇴행해가는 현대사회의 윤리관과 그 안의 나 자신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DB소개┃에듀윌 공무원 강좌

나날이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공무원 시험.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부터 수강료 고민까지. 한 번이라도 공무원 준비를 생각해 보신 적이 있다면 여러분의 이런 걱정을 조금이나마 덜어줄 수 있는 동영상 강의 서비스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현재 도서관 홈페이지에서는 여러분의 학습에 도움을 드릴 수 있는 동영상 강의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중 에듀윌 공무원 강좌를 설명하고자 합니다.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한 에듀윌 공무원 강좌는 9급 공무원 즉 일반행정, 교육행정, 사회복지, 세무, 관세, 검찰, 마약수사, 교정, 보호, 출입국관리, 선거행정, 고용노동. 12개 직렬 과정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 외에도 자소서, 면접, 시사상식 등의 특강도 함께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용하는 방법 또한 아주 간편하고 쉽습니다. STEP. 1┃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STEP. 2┃ 상단 메뉴 자료검색 – Browsing – 동영상 강의
STEP. 3

도서관이 한다┃캠퍼스 자료대출 편

가끔 자료를 찾아보다 소속된 캠퍼스가 아닌 천안이나 죽전캠퍼스에 책이 있어 당황한적 있지 않으신가요? 자료를 이용할 방법은 없는지 잠깐 고민해 본 적은요? 한 번이라도 있으셨다면, ‘캠퍼스자료대출’ 서비스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캠퍼스 자료대출은 자신이 속한 캠퍼스가 아닌 천안이나 죽전캠퍼스에서 소장하고 있는 도서를 이용자가 속한 캠퍼스에서 받아 볼 수 있도록 대출해 주는 서비스입니다. 직접 천안이나 죽전에 가지 않고도 또한 시간이나 비용을 들이지 않고도 자료를 받아 볼 수 있습니다. 방법 또한 어렵지 않습니다. STEP. 1┃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STEP. 2┃ 상단 메뉴 자료검색 – 소장자료검색 – 서명 혹은 저자 이름 등 검색 STEP. 3┃ 해당 자료의 상세정보 – 소장정보 - 캠퍼스 대출 아이콘 클릭
마지막으로 수령 할 분관을 선택하시고, 신청 버튼만 눌러주면 됩니다.
자료 도착 SMS나 메일을 받으면 학생증이나 교원증을 지참하고 신청한 분관에서 자료를 대출하면 됩니다. ✓여기서 기억할 사항! 자료 도착 통보 후 5일 이내에 대출하지 않으면 90일 동안 캠퍼스 자료대출을 이용하는 데 제한이 있을 수 있으니 이 사항만 잘 숙지하여 지켜주면 언제든 직접 가지 않고도 캠퍼스 대출을 이용할 수 있답니다. 필요하신 자료가 소속된 캠퍼스가 아닌 천안이나 죽전에 있다면 고민하지 말고 캠퍼스 자료대출을 신청해보세요! 도서관에서는 앞으로도 여러분이 더 유용한 자료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夜한 달빛 독서캠프 서평 우수작

안녕하세요? 퇴계기념중앙도서관입니다. 도서관 주간을 맞아 작년 가을 夜한 달빛 독서캠프를 진행하였습니다. 그중 우수작으로 선발된 서평 3편을 소개합니다.

어떻게 살 것인가 유시민/어떻게 살 것인가/2013/생각의 길

성명 : 심지연 학번 : 32162487 학과 : 소프트웨어학과
누구에게나 쉽게 읽히는 글쓰기를 지향하는 유시민 작가의 책답게 처음부터 끝까지 막힘없이 읽히는 책이다. 어떻게 살 것인가 또 어떻게 죽을 것인가. 모든 사람이 삶을 살아가면서 한 번쯤은 고민하고 거쳐 가는 질문인 만큼 작가도 자신의 경험과 생각을 내세워 누구든 한 번쯤 내렸을 법한 결론과 이야기를 풀어간다. 하지만 전혀 뻔하지 않았다. 어떻게 살 것인가? 라는 질문 속에 나는 생략된 단어가 있다고 생각한다. 어떻게 행복하게 살 것인가. 이 애매모호 하고 답을 내리는 데까지 어쩌면 인생의 시간을 모두 쏟아야 할 수도 있는 질문에 현실적이고 자기성찰을 하게 도와주는 나름의 해답을 제시해주고 있다. ‘인생에서 성공은 매우 중요하다. 그러나 그보다 더 중요한 건 자기가 좋아하는 일을 하면서 소신껏 인생을 사는 것이다.’ ‘먼 훗날, 또는 긴 역사 속에서가 아니라 지금 바로 여기에서 나 스스로 의미를 느낄 수 있는 활동으로 내 삶을 채우는 것이 옳다.’ ‘설렘이 없는 일에 인생을 쓰고 싶지 않았다.’ 독자에게 이런 삶을 살아가라고 강요하지 않으면서 나는 이러했다. 이러할 것이고 이렇게 하고 싶다는 이야기로 독자를 설득시키는 힘이 있는 글이라고 생각한다. 어떻게 살 것이냐는 물음은 결국 어떻게 죽을 것이냐는 물음과 일맥상통한다